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인천, 9월 1일부터 ‘버스전용차로 위반’ 단속 강화

‘버스탑재형 이동단속’ 카메라 50대로 불법주정차 등 모든 구간 실시간 단속

등록일 2021년08월30일 16시26분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가 버스탑재형 단속시스템 18대를 추가 설치하고 9월 1일부터 버스전용차로 위반에 대한 단속을 확대해 버스 정시성 확보는 물론 안전한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현재 버스탑재형 이동단속은 15번(2대), 30번(2대), 45번(2대) 총 6대의 시내버스 노선에서 운영이 되고 있다. 시는 이번에 18대(15번(4대),30번(4대),36번(6대),45번(4대))를 추가 설치해 버스전용차로 위반 및 불법주정차를 실시간 단속 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버스탑재 단속카메라로 버스전용차로 위반 차량은 즉시 단속, 불법 주·정차 단속은 선행 버스가 도로변 불법 주·정차 차량을 1차 촬영 후, 후행 버스가 2차 촬영해 동일 장소에서 2회 촬영될 경우 단속 대상이 된다.

단속 시간은 평일은 7시부터 21시까지로 토․일요일, 공휴일은 제외된다. 다만, 36번이 운행되는 구월동 롯데백화점 일대는 전일제 구간으로 24시간, 365일 단속된다.

 

특히 버스전용차로 위반 단속 07:00~09:00, 17:00~20:00, 불법 주·정차 단속은 07:00~21:00(버스전용차로 위반 우선 적용)된다.

 

이에 따라 버스전용차로 위반 차량에 대해서는 과태료 5만원, 주정차 위반의 경우 승용차는 4만원, 승합차는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인천시는 2022년까지 노선버스에 26대(BRT 2대)의 단속카메라를 추가 설치하고, 총 50대의 버스탑재형 이동단속 카메라로 인천시 전 구간에서 단속을 벌일 계획이다.

 

박세환 시 교통관리과장은 “버스탑재형 이동단속 확대 시행을 통해 버스전용차로 위반 및 불법 주정차에 대한 시민의식이 전환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국SNS뉴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